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Posted by 희망누리

2017/12/28 12:00 2017/12/28 12:00
, , , , , ,
Response
No Trackback , No Comment
RSS :
http://blog.kcomwel.or.kr/rss/response/3341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고령화가 급속도로 진행되고 있는 상황에서 그 흐름을 따라 잡을 만큼의 정책은 시행되고 있지 않은 것으로 보입니다. 노후를 보장할 수 없는 노동환경과 사회적 분위기 속에서 ‘퇴직금’은 가장 대중적인 노후대비 방법입니다. 한편 퇴직금을 노후자금으로 활용하지 않고 사업자금이나 생활자금으로 사용해버리는 경우가 많아 노후의 재정적 위기를 초래하는 문제가 적지 않게 발생합니다. 
고용노동부통계(2013)에 의하면 현재 전체 사업장의 16%가 퇴직연금제도를 도입하고 있으며 전체 상용근로자의 46.3%가 퇴직연금에 가입해 있다고 합니다. .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렇다면 사업자와 근로자 모두에게 중요한 퇴직연금제도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일반적으로 퇴직금은 1년 이상 근무한 근로자에게 지급하는 것을 말합니다. 퇴직연금제도는 퇴직급여 재원을 외부 금융회사에 적립하고, 사용자 또는 근로자의 지시에 따라 적립금을 운용하여 근로자가 퇴직 시 일시금 또는 연금으로 지급하는 제도입니다. 
퇴직연금제도는 크게 확정급여형과 확정기여형으로 나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확정급여형은 기업이 퇴직연금을 의무적으로 금융기관에 적립하여, 근로자와 미리 약속한 퇴직급여(근속년수x30일분의 평균임금 이상)를 지급하는 것입니다. 확정기여형은 기업이 근로자별로 일정 금액씩 금융기관에 적립해준 후 노사의 합의로 정해진 금액(연간 임금 총액의 1/12 이상)을 퇴직금으로 지급합니다. 사업장에 따라서 확정급여형과 확정기여형 퇴직연금제도를 동시에 운영하는 사업장도 있고 둘 중 하나만 운영하는 사업자도 있습니다. 만약 두가지를 동시에 운영하는 직장에 다닌다면 몇 가지 고려해보아야 합니다.
평균 임금상승률이 운용 수익률보다 높다면 확정급여형을 택하는 편이 나으며, 그 반대라면 확정기여형을 택하는 것이 좋습니다. 또한 퇴직급여의 100%를 외부 금융회사에 적립하는 확정기여형과 달리 확정급여형은 전액이 아닌 80%만을 적립하기 때문에 기업이 파산할 경우 최대 20%는 받지 못할 가능성이 있습니다.
노후생활에 대한 고민은 커져가고 공무원연금법 개정과 국민연금 등에 대한 논란이 깊어지면서 불안감도 커져가고 있습니다. 인구구조의 변화에 따라서 노후준비의 필요성이 커지면서, 연금에 대한 관심이 커지고 있습니다. 퇴직연금으로 안정적인 노후생활을 위한 자산으로 활용해보는 것은 어떨까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Posted by 희망누리

2017/09/06 10:30 2017/09/06 10:30




사용자 삽입 이미지

- 국민·퇴직·개인·주택연금, 연금정보 한 번에 확인 -

사용자 삽입 이미지


 
□ 국민연금공단(이사장 직무대행 이원희)과 근로복지공단(이사장 심경우)은 7월 1일부터 국민연금 「내연금」홈페이지(http://csa.nps.or.kr)에서근로복지공단 퇴직연금* 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고 밝혔다.
   * 근로자 30인 이하 사업장은 금융기관뿐만 아니라 근로복지공단을 통해서도 퇴직연금(DC, IRP) 가입 가능
 
 ○ 기존에는「내연금」홈페이지에서 국민· 개인·주택연금 정보와 더불어 금융기관을 통해 가입한 퇴직연금 정보만 조회할 수 있었으나, 
 
 ○ 이번 정보연계 시스템 구축으로 근로복지공단의 퇴직연금까지 한 번에 조회할 수 있게 되었다. 이로 인해 근로복지공단 퇴직연금 가입자 26만 명이 연금정보를 한 곳에서 보다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게 되었다.
 
   
※ 국민연금 「내연금」 홈페이지(http://csa.nps.or.kr)
  - 국민연금공단에서 국민들의 체계적인 노후준비 지원을 위해 2009년 12월 개설한 노후준비서비스 홈페이지로 노후준비상담, 종합진단, 재무설계 등 관련 정보를 제공 
  - 「내연금」 홈페이지 방문자 수 : 24,517,539명(’09.12.1.⁓ ’17.5.31.)
 
 
□ 근로복지공단은 2010년 12월부터 근로자 4명 이하 사업장을 대상으로 퇴직연금 사업을 시작했고, 2012년 7월부터 근로자 30명 이하 사업장으로 서비스 대상을 확대했다.
 
 ○ 2017년 5월말 현재 5만 8천여 개 사업장에서 26만여 명의 근로자가 가입하였고, 적립금은 1조 3천억 원에 이르고 있다.
 
 ○ 향후, 근로복지공단은 중소영세 사업장 근로자들의 퇴직연금 체불을 예방하고, 노후소득 보장을 강화하기 위해「퇴직연금기금제도」도입을 추진 중이다.
 
□ 국민연금공단 관계자는 “이번 공·사연금 통합조회서비스 확대로 자신의 노후 예상소득을 종합적으로 파악하여 체계적으로 노후를 대비하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이며, “향후 직역연금*과 농지연금 등 다른 연금정보도 단계적으로 연계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 직역연금: 공무원연금, 사립학교교직원연금, 별정우체국직원연금, 군인연금
 

Posted by 희망누리

2017/07/13 10:43 2017/07/13 10:43
, , , ,
Response
No Trackback , No Comment
RSS :
http://blog.kcomwel.or.kr/rss/response/3100




사용자 삽입 이미지


□ 근로복지공단(이사장 심경우) 근로복지연구원과 한국연금학회(학회장 김재현)가 공동으로 오는 6월 29일 ‘근로자 노후소득 강화를 위한 퇴직연금제도 합리화 방안’이라는 주제로「퇴직연금 공동세미나」를 개최했다.
□ 이번 세미나는 우리나라의 급격한 고령화 사회 진입과 전 세계적인 저금리 환경 속에서 근로자의 노후소득 보장을 위한 퇴직연금의 역할과 발전방안 모색을 위해 마련됐다.  
□ 이날 세미나에서는 성주호 경희대학교 교수가 ‘고령화시대 퇴직연금의 진화 로드맵’을 제시하고, 김재현 한국연금학회장이 ‘퇴직연금 적립금운용 개선을 위한 다각적 방안’에 대하여 발표했다.
  ㅇ이어지는 종합토론에서는 노‧사단체, 학계 전문가 등이 참여하여 제시된 개선방안에 대한 정책 수립 가능성을 검토했다.
□ 홍성진 근로복지연구원장과 김재현 한국연금학회장은 “이번 공동세미나에서 제기되는 퇴직연금제도의 문제와 개선에 관한 각계의 다양한 의견 수렴을 통해 근로자의 노후소득 보장이 강화되는 계기가 마련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Posted by 희망누리

2017/07/04 13:30 2017/07/04 13:30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Posted by 희망누리

2017/05/11 10:30 2017/05/11 10:30
, , , ,
Response
No Trackback , No Comment
RSS :
http://blog.kcomwel.or.kr/rss/response/3003


전체 (3206)
희망파트너 (536)
근로 공감 (581)
희망누리꾼 (245)
버팀목 (1395)
소통의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