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

손가락이 찌릿 찌릿
‘손목터널증후군’ 
 자가진단부터 예방까지 


손 통증의 대표적인 질환 손목터널증후군. 손과 손목을 사용하는 일이 잦은 사람이라면 누구나 주의해야할 질환인데요. 설거지, 빨래 등 집안일로 인해 손목 사용이 많은 주부들에게서 많이 발생하는 병입니다.
특히 요즘은 스마트폰과 컴퓨터의 잦은 사용으로 인해 다양한 연령층에서 발병하고 있는데요. 오늘은 근로복지공단 안산병원 전아영 재활의학과 과장님과 함께 손목터널증후군에 관하여 자세히 알아보겠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Q. 손목터널증후군이란 무엇인가요?
A. 손목터널은 손목을 이루는 뼈(수근골)와 인대(횡수근인대)들로 둘러싸인 좁은 통로입니다. 이곳으로 손가락을 구부리는 힘줄들과 손의 운동기능을 담당하는 정중신경이 지나가게 되는데요. 
잘못된 손목사용 등 다양한 원인으로 내부 압력이 증가하면 정중신경을 압박하게 됩니다. 이로 인해 신경이 자극되어 손에 이상이 생기는 증상을 손목터널증후군이라고 합니다. 
 
Q. 손목터널증후군의 증상은 어떠한가요? 주로 손목에 발생하나요?
A. 손목터널증후군은 손목 부위에 문제가 일어나지만, 증상은 주로 신경이 압박되는 부위인 손가락에 오는 경우가 많습니다. 손목 부위의 통증을 동반 할 때도 있지만 손가락이 저리거나 감각이 둔화되는 증상이 더 많은데요. 물건을 세게 잡지 못해 떨어뜨리거나 바느질처럼 정교한 동작 등이 어려워지면 손목터널증후군을 의심해 볼 수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Q. 손목터널증후군으로 인한 통증은 근육통과도 관련 있나요?
A. 네, 손목터널증후군은 근육통이 아닙니다. 주로 신경이 압박되어 나타나는 신경통인데요. 손목터널증후군을 근육통으로 오해하여 파스나 민간요법 등으로 가벼운 조치를 취한 뒤 놔두는 경우가 종종 있습니다. 
이러한 경우 신경손상이 가속화되어 후유장애가 발생할 수 있으므로 손이 저리거나 손가락에 통증이 오는 증상이 있으면 꼭 병원을 방문하여 전문의와 상의하시길 바랍니다. 
 
Q. 손목터널증후군은 수술 치료가 최선이다? 
A. 무조건 수술하는 것이 좋은 치료방법은 아닙니다. 손목터널증후군 초기에는 약물치료, 휴식 등의 치료로도 효과를 볼 수 있습니다. 
또한, 손목 주사 요법과 체외충격파와 같은 보존적 치료도 시행할 수 있는데요. 지속적으로 치료를 하여도 효과가 없거나, 근전도 검사 결과 중등도 이상의 손목터널증후군의 경우에는 수술적 치료를 고려하게 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Q. 손목터널증후군 자가 진단법이 있나요 ?
A. 양 손의 손등을 마주대고 손목을 최대한 구부려 가슴에서 모으는 자세를 1분간 유지하였을 때 첫 번째, 두 번째, 세 번째 손가락이 저리는 증상이 나타나는 경우 손목터널증후군을 의심 할 수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손목터널증후군 자가 진단법 - 팔렌 테스트(phalen test)
 
Q. 손목터널증후군을 예방할 수도 있나요?
A. 평상시 잘못된 자세로 손목을 쓰지는 않는지 확인하고 교정하는 것이 손목터널증후군 예방에 도움이 됩니다. 특히 손목을 구부린 상태로 과도하게 손에 힘을 주는 동작을 반복하거나 장시간 일하는 것은 손목터널 증후군을 악화시킬 수 있으니 피하는 것이 좋습니다. 
또한 일을 한 다음 손목 스트레칭을 통해 손목 주위 근육을 풀어주는 것도 예방에 많은 도움이 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손목터널증후군 예방 운동 – 손바닥 운동
① 손을 몸 앞으로 쭉 뻗어 손바닥이 정면을 향하게 한다.
② 손목을 꺾어 다른 손으로 손끝을 잡아 몸 쪽으로 당긴다.
③ 양 손을 바꿔가며 2~3회 되풀이한다.
 
 
 
지금까지 전아영 재활의학과 선생님과 함께 손목터널증후군에 대하여 알아보았는데요. 손목터널증후군에 대한 궁금증이 해결 되셨나요? 무엇보다도 중요한 것은 예방! 생활 속 간편한 스트레칭으로 손목터널증후군 예방하시길 바랍니다.

 
당신에게 힘이 되는 건강 지식人
진료부터 재활까지 이제는 근로복지공단 병원입니다!
 
다음 시간에는 긴장성 두통에 관한 건강 정보로 찾아오겠습니다!
 

Posted by 희망누리

2017/09/27 13:30 2017/09/27 13:30

Trackback URL : http://blog.kcomwel.or.kr/trackback/3210

Leave a comment
[로그인][오픈아이디란?]
« Previous : 1 : ... 28 : 29 : 30 : 31 : 32 : 33 : 34 : 35 : 36 : ... 3090 : Next »

전체 (3090)
희망파트너 (533)
근로 공감 (577)
희망누리꾼 (242)
버팀목 (1396)
소통의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