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 삽입 이미지
당신에게 힘이 되는 건강 지식人 <재활치료> 
with 근로복지공단 대전병원 재활의학과 이상숙 과장

사용자 삽입 이미지


 
다친 몸이 예전과 같지 않나요?!
신체기능 향상을 위한 재활치료
 A부터 Z까지 알아보자!
 
사고, 골절, 타박상과 같은 외상! 잘못된 생활습관 등으로 우리 몸의 근육과 관절에 크고 작은 손상이 생기는 경우가 종종 발생합니다. 통증이 멈추어도 몸이 예전과 같지 않다는 걸 느낄 때가 있는데요. 손상 전보다 신체의 기능이 약화되었기 때문입니다. 
신체기능을 회복하고 삶의 질을 향상시키기 위해서 꼭 필요한 재활치료! 오늘은 근로복지공단 대전병원 재활의학과 이상숙 과장님과 함께 재활치료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Q. 재활치료란 무엇인가요?
A. 재활치료는 부상이나 질병으로 인해 달라진 신체 상태와 기능을 다치기 전과 최대한 가까운 상태로 만들기 위해 실시되는 치료입니다. 운동치료 ,작업치료, 언어치료와 같은 치료법이 있으며 대부분 치료사와 환자 간의 일대일 치료로 이루어져 서로의 협조가 무엇보다 중요합니다.
 
Q. 근육, 관절에 통증이 있을 때는 재활치료를 쉬어야 하나요?
A. 아닙니다. 근육과 관절이 손상된 상태로 사용하지 않고 오래 방치하면 굳어져 상태가 더욱 악화될 수 있습니다. 통증이 발생 되더라도 의료진의 적절한 조치에 따라 필요한 운동을 하는 것이 좋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Q. 재활운동을 헬스센터에서 해도 될까요?
A. 아닙니다. 마비가 있거나, 인대나 근육이 약해진 상태에서 일반 헬스센터에서 운동을 실시하면 오히려 병을 키우거나 새로운 부상을 입을 수 있습니다.
실제로 환자분 중에 디스크가 있는 상태에서 헬스장이나 요가센터에서 무리한 동작을 실시하다가 상태가 더욱 악화된 경우가 있는데요. 재활운동을 위해서는 재활전문의가 있는 병원에서 정확한 진단 아래 운동을 시행해야합니다.
 
Q. 재활운동, 자가운동요법으로 혼자 하면 안 되나요?
A. 치료사에게 교육받은 자가운동요법을 집에서 혼자 시행할 수는 있으나 반드시 주기적인 내원과 자세 점검이 필요합니다. 잘못된 자세로 운동할 경우 약화된 근육이나 인대에 무리한 힘이 들어가 기능개선이 필요한 부위의 재활이 제대로 이루어지지 않을 수 있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정확한 자세를 확인해주는 치료사와 함께 운동을 하는 것이 안전하고 회복에도 좋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Q. 어떤 질병을 가지고 있는 환자들이 재활의학과를 많이 방문 하나요?
A. 요즘은 거북목 증후군 등 목질환 환자들이 많이 방문하고 있습니다. 일상생활에서 핸드폰과 모니터를 보는 시간이 늘어나고 있는데요. 잘못된 자세로 이러한 활동을 지속할 경우 목 커브가 바뀌어 목질환이 발생하게 됩니다. 
목뿐만 아니라 어깨 등에 통증이 동반되고 팔까지 저릴 수 있으므로 생활 속에서 틈틈이 목 스트레칭을 해주는 것이 좋습니다. 
 
Q. 목 건강을 위한 스트레칭 동작을 알려주세요!
A. 네, 쉽게 따라할 수 있는 목 스트레칭을 알려드리겠습니다. 먼저 주의해야 할 점이 있는데요. 스트레칭은 근육을 늘려주는 것으로 목에서 우두둑 소리가 날 때까지 심하게 꺾는 행동은 절대로 해서는 안 됩니다. 이 점을 주의하면서 따라해 주세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 목 스트레칭 동작
 
① 의자에 등을 곧게 펴고 편안히 앉는다.
② 오른손을 정수리에 얹는다. 왼손은 의자를 잡는다.
③ 머리를 오른쪽으로 당겨 오른쪽 어깨를 향하도록 한다.
④ 왼쪽도 반복한다.
 
지금까지 근로복지공단 대전병원 이상숙 과장님과 함께 재활치료에 대해 알아보았는데요. 적절한 재활치료로 손상된 신체기능을 회복하는 것도 중요하지만 예방 스트레칭으로 질병을 예방하는 것도 매우 중요하다는 사실을 알 수 있었습니다. 평상시 가벼운 스트레칭으로 건강 지키시길 바랍니다!  
 
 
 
당신에게 힘이 되는 건강 지식人
진료부터 재활까지 이제는 근로복지공단 병원입니다!
 
다음 시간에는 아토피에 관한 건강 정보로 찾아오겠습니다!
 

Posted by 희망누리

2017/08/09 13:46 2017/08/09 13:46

Trackback URL : http://blog.kcomwel.or.kr/trackback/3140

Leave a comment
[로그인][오픈아이디란?]
« Previous : 1 :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 3004 : Next »

전체 (3004)
희망파트너 (532)
근로 공감 (573)
희망누리꾼 (241)
버팀목 (1396)
소통의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