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 삽입 이미지

당신에게 힘이 되는 건강 지식人 <오십견 편> 
with 근로복지공단 대구병원 김영범 진료부원장

사용자 삽입 이미지
‘내 나이에 왠 오십견?’ 
50대에게 많이 발병된다고 하여 붙여진 이름‘오십견’ 
이제는 50대만의 전유물이 아니다! 

당신에게 힘이 되는 건강 지식人! 첫 번째로 만나 볼 주제는 오십견입니다. 
오십견은 육안으로 보이는 증상이 아니라 서서히 통증이 심해져 많은 분이 고통을 호소하는 질병 중 하나인데요. 오늘은 근로복지공단 대구병원, 김영범 재활의학과 과장님과 함께 오십견에 관해 자세히 알아보겠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Q. 오십견이란 무엇인가요?
A. 오십견은 어깨 관절에 생기는 질병 중 하나로, 명확한 원인은 없지만 어깨 관절낭에 염증이 생기면서 섬유화가 일어나는 것입니다. 섬유화가 일어난다는 것은 굳는 다는 것을 뜻하는데요. 오십견에 걸리면 염증으로 인해 어깨 통증이 생기고 팔을 움직이기 힘들어지게 됩니다.
 
Q. 오십견은 50대 이상에게서 발생하는 병인가요?
A. 주로 50대 환자분들에게 발병률이 가장 높은 것은 맞습니다. 하지만 최근에는 비교적 젊은 30대에서도 발병률이 높아지고 있습니다. 연령과 상관없이 발병하는 질병이라고 할 수 있죠.


사용자 삽입 이미지
Q. 어깨를 쓰는 것을 최소화 하면 오십견을 예방할 수 있을까요?
A. 아닙니다. 오십견 촉발의 위험 요소 중 하나가 무동(無動)입니다.
어깨 활동이 적으면 발병률이 높아질 수 있는데요. 어깨나 유방암 수술 후 팔을 고정시켜 놓음으로써, 어깨 움직임이 적은 분들에게 오십견이 올 수 있습니다. 
 
반대로 어깨를 너무 과하게 써서 회전근개가 파열되면 힘줄이 손상되고 오십견이 발병할 수도 있습니다. 그러므로 과한 어깨 쓰임은 피하고 적당한 운동을 하는 것이 오십견 예방에 좋습니다.


Q. 오십견은 자연 치유가 가능할까요? 
A. 물론입니다! 최소 6개월부터 최대 3년으로 개인마다 치유기간의 차이가 있지만 자연 치유가 가능합니다. 자연치유가 가능한데, 병원에는 왜 가야하는지 궁금하시죠? 바로 통증과 후유증 때문입니다.
 
병원에서는 정확한 진찰을 통해 주사 치료 등으로 염증을 최소화 하고, 재활 치료로 통증을 완화시킬 수 있습니다. 오십견으로 인한 통증을 억지로 참다가 자연 치유가 될 때까지 기다리는 환자가 많은데요. 
자연 치유가 되더라도 재활을 제 때에 받지 않으면 후유증이 남을 수 있습니다. 때문에, 어깨관절 운동이나 스트레칭의 재활치료를 병행하는 것이 좋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Q. 오십견 통증이 심하면 수술해야 하나요?
A. 오십견은 주사와 재활만으로도 치료가 충분합니다. 실제 저를 찾아왔던 많은 오십견 환자 중 수술을 받은 환자는 단 한명도 없었습니다. 수술은 오십견의 근본적인 치료가 될 수 없습니다! 
 
Q. 오십견 자가진단 및 예방법에 대해 알려주세요.
A. 팔이 움직일 수 있는 정상적인 범위에서 1/4이상 제약이 있을 때 오십견을 의심해 봐야합니다. 예방법으로는 너무 무리한 운동을 피한 적절한 운동으로 어깨에 움직임을 주는 것이 좋습니다. 


김영범 재활의학과 선생님과 함께한 오십견 Q&A. 오십견에 대한 궁금증이 해결 되셨나요? 무엇보다도 중요한 것은 예방! 생활 속 간편한 어깨 스트레칭으로 오십견을 예방하는 것이 가장 중요하지 않을까요?


오십견 자가치료 및 예방 스트레칭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1회 20~30초 유지 후 10초 휴식, 10~20회를 하루 3회 실시하며 통증이 없거나 약간의 통증범위 내에서 실시)
 
① 아픈 팔을 등 뒤에 두고 아프지 않은 팔로 수건을 머리 위로 잡아당긴다. 
② 아픈 어깨가 당기는 느낌이 들거나 약한 통증이 발생할 때까지 당긴 자세를 유지한다. 
 
 
당신에게 힘이 되는 건강 지식人
치료부터 재활까지 이제는 근로복지공단 병원입니다!
 
다음 시간에는 우울증에 관한 건강 정보로 찾아오겠습니다!
 

Posted by 희망누리

2017/06/14 14:30 2017/06/14 14:30
, ,
Response
No Trackback , No Comment
RSS :
http://blog.kcomwel.or.kr/rss/response/3056

Trackback URL : http://blog.kcomwel.or.kr/trackback/3056

Leave a comment
[로그인][오픈아이디란?]
« Previous : 1 : ... 175 : 176 : 177 : 178 : 179 : 180 : 181 : 182 : 183 : ... 3090 : Next »

전체 (3090)
희망파트너 (533)
근로 공감 (577)
희망누리꾼 (242)
버팀목 (1396)
소통의 (1)